“당신을 슬픔에 말을 잊어본적이 있습니까?”

그 사람이 큰 부자이므로 이 말씀을 듣고 심히 근심하더라 – 누가복음 18:23

이 젊은 부자 청년은 예수님의 말씀에 아무말도 하지 못하고 근심하며 예수님을 떠났습니다.

이 청년은 예수님이 말씀하신 것이나 이 말씀이 뜻하시는것이 무엇인지에 대해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느꼈고 이것은 그의 안에 어떤말로도 대답할 수 없는 깊은 슬픔을 느끼게 했습니다.

당신은 이 청년과 같은 경험을 해 본 경험이 있습니까?

하나님의 말씀이 당신에게 임하여 당신의 삶의 한 부분을 가리키시면서 당신에게 그것을 하나님께 바칠 것을 요구한 적이 있습니까? 아마도 하나님은 어떤 개인적인 자질, 욕망, 관심사, 또는 마음과 생각의 관계를 지적하셨을 것입니다. 그리고, 당신은 종종 슬픔으로 말문이 막혔습니다. 주님은 이 문제를 놓고 당신을 뒤쫓지 않으시며 당신에게 주님의 말슴에 순종하라 간청하지 않으실 것입니다. 하지만 주님께서 지적하신 곳에서 당신을 다시 만나실 때마다 주님께서 하셨던 말씀을 반복하실 것입니다 “만약 네가 말한것을 네가 정말로 뜻한다면 이렇게 하는 것이 그 조건이란다.”

“네게 있는 것을 다 팔아 가난한 자들에게 나눠 주라 …” – (누가복음 18:22)

다시말해 하나님 앞에서 서있는 당신이 순전한 의식의 인간이 될 때까지 소유로 간주될 수 있는 모든 것을 버리고 하나님께 드리십시오.

하나님 앞에 서있는 당신의 의지의 영역, 그 곳이야말로 진짜 전쟁이 벌어지는 곳입니다. 당신은 예수님보다 예수님이 원하신다고 생각되는 것들이 무엇인지 하는 당신의 생각에 더 집중하고 있습니까? 만약 그렇다면 당신은 당신에게 슬픔을 가져다 줄수도 있는 주님의 거칠고 굽히지 않은 요구를 듣게 될 것입니다. 이 때 주님께서 하시는 이 말씀은 주님의 성품을 안에 지닌 사람들에게는 쉽지만 그렇지 않은 모든 사람들에게는 순종하기 너무 어렵습니다. 이렇게 강경한 주님의 말씀을 부드럽게 만드는 모든것에 유의 하십시오.

우리는 가난하더라도 극도로 부유할 수 있고 또는 내가 아무것도 아니라는 자각속에서 나는 절대로 주님의 제자가 될 수는 없을것이라고 생각 할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나는 주님의 제자가 절대로 될 수 없는 사람이라는 인식이 너무 넘쳐날 수 있습니다. 나는 궁핍함과 가난함을 무엇인지 느끼면서도 기꺼이 궁핍하고 가난해 질 수 있습니까? 그렇지 않다면 우리는 낙망할 수 있습니다. 이런 낙담은 현실을 자각한 자기애 – 자기 사랑이며 주님에 대한 사랑이 아닌 나의 주님의 헌신에 대한 사랑일 수 있습니다.

주님은 나의 최고봉 묵상


When he heard this, he became very sorrowful, for he was very rich. —Luke 18:23

The rich young ruler went away from Jesus speechless with sorrow, having nothing to say in response to Jesus’ words. He had no doubt about what Jesus had said or what it meant, and it produced in him a sorrow with no words with which to respond. Have you ever been there? Has God’s Word ever come to you, pointing out an area of your life, requiring you to yield it to Him? Maybe He has pointed out certain personal qualities, desires, and interests, or possibly relationships of your heart and mind. If so, then you have often been speechless with sorrow. The Lord will not go after you, and He will not plead with you. But every time He meets you at the place where He has pointed, He will simply repeat His words, saying, “If you really mean what you say, these are the conditions.”

“Sell all that you have…” (Luke 18:22). In other words, rid yourself before God of everything that might be considered a possession until you are a mere conscious human being standing before Him, and then give God that. That is where the battle is truly fought— in the realm of your will before God. Are you more devoted to your idea of what Jesus wants than to Jesus Himself? If so, you are likely to hear one of His harsh and unyielding statements that will produce sorrow in you. What Jesus says is difficult— it is only easy when it is heard by those who have His nature in them. Beware of allowing anything to soften the hard words of Jesus Christ.

I can be so rich in my own poverty, or in the awareness of the fact that I am nobody, that I will never be a disciple of Jesus. Or I can be so rich in the awareness that I am somebody that I will never be a disciple. Am I willing to be destitute and poor even in my sense of awareness of my destitution and poverty? If not, that is why I become discouraged. Discouragement is disillusioned self-love, and self-love may be love for my devotion to Jesus— not love for Jesus Himself.

My Utmost for His Highes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