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성”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 – (마태 11:28)

그것이 무엇이든 예수 그리스도와 함께하는 당신의 삶을 무너뜨리기 시작 할 때 마다 즉시 주님께 돌아와 안식을 이루어주시기를 구하시기 바랍니다.

당신이 주님사이에서 누리는 평안을 방해하는 어떠한 것이라도 남겨두시지 마십시오. 이런 방해의 모든 요소들은 당신이 극복해야 할 대상이지 이것으로인해 고통받아야 할 것 들이 아닙니다. “주니므 제안에 당신이 제 안에 계심을 깨닫게 하여주십시오,” 라고 간구하십시오 그러면 당신의 자아는 사라지고 주님께서 모든것안에서 역사하실 것입니다. 당신의 자아, 즉 자의식은 천천히 자기연민을 깨우고 이 자기 연민은 사탄에 속한 것이기 때문에 당신의 자의식이 당신을 주관하도록 허용하지 마십시오.

“글쎄요 저는 이해가 안됩니다, 이건 저 사람들이 나한테 사과해야 할 일입니다; 이거야말로 제가 분명히 해 두었어야 하는 핵심입니다!” 다은 사람들은 내버려두고 주님께 그리스도의 영으로 생각하고 느끼는 그리스도-의식 (자의식이 아니라)를 주십사 기도 하십시오, 그러면 주님께서는 이것이 절대적으로 이루어지는 순간까지 당신이 균형을 잡을 수 있게 해 주실 것입니다.

온전한 삶이란 어린아이와 같은 삶입니다.

내 자신이 스스로 의식적이고자 노력하고 있다면 무엇인가 잘못된 것이 있다는 것입니다. 건강이 정말로 무엇을 의미하는 지 아는 사람은 건강한 사람이 아니라 아픈 사람입니다. 진정한 하나님의 자녀들은 하나님의 뜻을 의식하지 않습니다 – 그들이 바로 하나님의 뜻이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뜻은 무엇입니까?” 러고 물을 때는 우리가 하나님의 뜻에서 조금이라도 멀어져 있을 때 입니다.

하나님의 자녀는 하나님께서 기도에 응답하실까? 의식하며 기도하지 않습니다, 그들은 안식속에서 하나님께서는 언제나 기도에 응답하신다는 사실을 확신 합니다. 우리가 상식적인 방법으로 우리의 자의식을 극복하고자 한다면 우리의 자의식은 오히려 훨씬 강해질 것입니다. 주님께서는 말씀 하십니다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 – (마태 11:28) 우리가 이를 따르면 나를 의식하고 나를 중심으로 생각하고 느끼는 자의식이 그리스도를 중심으로 생각하고 느끼는 그리스도-의식으로 대체되게 될 것입니다.

주님께서 오시는 곳마다 마다 주님은 안식, 즉 전혀 자신을 의식하지 않아도 되는, 나를 중심으로 생각하고 느끼지 않아도 되는 안식을 세우십니다.

주님은 나의 최고봉


And I will give you rest. — Matthew 11:28

Whenever anything begins to disintegrate your life with Jesus Christ, turn to Him at once and ask Him to establish rest.

Never allow anything to remain which is making the dis-peace. Take every element of disintegration as something to wrestle against, and not to suffer. Say — “Lord, prove Thy consciousness in me,” and self-consciousness will go and He will be all in all. Beware of allowing self-consciousness to continue because by slow degrees it will awaken self-pity, and self-pity is Satanic. “Well, I am not understood; this is a thing they ought to apologize for; that is a point I really must have cleared up.” Leave others alone and ask the Lord to give you Christ-consciousness, and He will poise you until the completeness is absolute.

The complete life is the life of a child.

When I am consciously conscious, there is something wrong. It is the sick man who knows what health is. The child of God is not conscious of the will of God because he is the will of God. When there has been the slightest deviation from the will of God, we begin to ask — “What is Thy will?” A child of God never prays to be conscious that God answers prayer, he is so restfully certain that God always does answer prayer.
If we try to overcome self-consciousness by any commonsense method, we will develop it tremendously.
Jesus says, “Come unto Me and I will give you rest,” i.e., Christ-consciousness will take the place of self-consciousness. Wherever Jesus comes He establishes rest, the rest of the perfection of activity that is never conscious of itself.

My Utmost for His highest

댓글 남기기